[기사입력일 : 2016-07-07 11:11]

금강청, 오염물질 배출업소 집중점검… 28곳 적발

충청권 소재, 15년 이상 노후 배출·방지시설 가동 사업장 점검


정복영청장

금강유역환경청(청장 정복영)은 지난 3~6월까지 4개월 동안 충청권 지자체와 합동으로 ‘장기간 운영중인 오염물질 배출사업장 집중점검’을 시행했다고 밝혔다.

15년 이상 경과된 노후 배출·방지시설을 가동하고 있는 배출업소 70곳(대전 18, 세종 18, 충북 17, 충남 17)을 점검한 결과, 28곳의 사업장에서 총 35건의 환경관계법 위반사항을 적발했다.

주요 위반사항으로는 △배출시설 설치 허가(신고) 미이행 7건(20.0%) △배출·방지시설 등 변경신고(허가) 미이행 8건(22.9%) △배출·방지시설 운영일지 미작성 등 5건(14.3%) △배출허용기준 초과 3건(8.6%) △폐기물 보관기준 위반 2건(5.7%) 등으로 나타났다.

이번 점검은 오래전에 공장설립 허가 등을 받아 장기간 운영중인 사업장에서 예견되는 △배출·방지시설 노후화 △시설개선 미흡 △환경오염물질 처리 효율성 저하 등 환경관리상 취약 징후를 개선하기 위해 시행했다.

환경관계법 위반율은 40.0%로 지난해 배출업소 위반율(29.0%)보다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는데, 이는 장기간 운영중인 노후 사업장의 환경관리가 취약한데서 기인한 것으로 분석된다.

금강환경청 관계자는 “이번에 단속된 배출사업장 중 사업규모가 영세해서 자발적으로 시설 개선을 기대할 수 없는 소규모(대기, 수질 4·5종) 사업장은 금강청에서 무상으로 연중 시행하고 있는 환경컨설팅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환경컨설팅은 대학교수 및 환경기술인 등 전문인력으로 구성된 환경기술지원단(18명)이 배출사업장에 직접 방문하여 환경시설 운영관리 기술진단 등을 시행해, 시설 개선 및 환경관리 효율화 방안을 제시하는 제도이다.




김종기기자 ms5618@hanmail.net
[기사입력일 : 2016-07-07 11:11]

제호 : 국민종합뉴스 / 등록번호 : 대전 아-00187 / 등록일자 : 2014.02.20 / 발행.편집인 : 이일병 / 청소년보호워원 : 최광철
주소 : 대전광역시 중구 옥계동 대종로 109 (대광빌딩) 602호 / TEL : 042-286-1002 / FAX : 042-286-4002 / Email : nari6422@hanmail.net
copyright(c) 2013 국민종합뉴스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