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일 : 2016-05-03 14:57]

대전시2016년도 지적재조사사업 본격 착수

서구 도마정림지구 315필지 사업지구 지정 지적공부 디지털화 추진


             지적재조사사업 위치도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3일 오후 2시 시청 도시주택국 회의실에서 지적재조사위원회를 개최하고, 서구‘도마정림지구’315필지 91천㎡(공시지가 기준 재산총액 415억 원)를 지적재조사 사업지구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추진하는 도마정림지구는 지적공부의 경계선과 토지의 실제 경계가 집단적으로 일치하지 않는 지적 불부합 지역으로 수년 전부터 토지경계분쟁으로 재산권 행사에 많은 제약을 받은 지역으로 토지의 실제 현황과 지적공부의 등록사항을 바로 잡고 토지를 효율적으로 관리하고 시민의 재산권 보호를 위해 추진하는 사업이다.

 

또한 토지 경계점은 GPS 위성을 이용한 위성항법시스템(GNSS)으로 위치를 정확하게 좌표로 등록함으로써 토지 경계분쟁 요인이 근본적으로 해소 될 것으로 보이며, 올해는 총 7개 지구 2,489필지 2,016천㎡를 추진하게 된다.

 

이번 사업 지구로 지정된 서구 도마정림지구를 제외한 나머지 6개 사업지구도 토지소유자의 동의서를 신청 받는 등 지구 지정 신청 절차를 진행 중에 있다고 대전시 관계자는 밝혔다.




최광철기자 nari6422@hanmail.net< 저작권자 © 국민종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입력일 : 2016-05-03 14:57]

제호 : 국민종합뉴스 / 등록번호 : 대전 아-00187 / 등록일자 : 2014.02.20 / 발행.편집인 : 이일병 / 청소년보호워원 : 최광철
주소 : 대전광역시 중구 옥계동 대종로 109 (대광빌딩) 602호 / TEL : 042-286-1002 / FAX : 042-286-4002 / Email : nari6422@hanmail.net
copyright(c) 2013 국민종합뉴스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