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입력일 : 2015-08-31 17:38]

유성구, 쓰레기 문제 민․관 협력으로 해결

행복홀씨 입양사업 업무협약노인회 및 유성구자원봉사센터 참여


유성구(구청장 허태정)가 민간과의 협력으로 쓰레기 없는 지역 환경 조성에 나섰다.

 

허태정 유성구청장(왼쪽 네번째)과 김상섭 대한노인회유성구지회장(왼쪽 세번째), 김홍혜 유성구자원봉사센터장(왼쪽 다섯번째)이 행복홀씨 입양사업 업무 협약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구는 지난달 31일 구청 중회의실에서 대한노인회유성구지회(지회장 김상섭) 및 유성구자원봉사센터(센터장 김홍혜)와 행복홀씨 입양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행복홀씨 입양사업은 민들레 홀씨처럼 행복이 세상에 널리 퍼져 나가게 하자는 의미로, 주민이 널리 이용하는 일정장소를 지역주민 또는 단체가 입양해 자율적으로 환경정화 및 꽃가꾸기를 하는 민간주도의 마을가꾸기 사업이다.

 

이번 협약으로 유성구는 사업추진에 필요한 환경정화 용품지원, 쓰레기 수거 등의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담당한다.

 

대한노인회유성구지회는 상대근린공원, 용반들근린공원, 은구비 공원을 입양하여 소속 회원들의 인력을 활용하여 환경정화활동과 화분설치, 물주기 등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유성구자원봉사센터는 세동~송정동 및 대동~금탄동 구간의 마을트래킹로, 대학 주변의 불법투기지역을 입양하여 소속 자원봉사단체를 활용하여 환경정화활동 및 전봇대 벽화사업, 불법투기지역 게릴라 가드닝 등을 추진한다.

 

구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행정력이 미치기 어려운 지역에 대한 청소와 관리가 가능해졌다”며 “민간의 역량을 활용하여 불법투기를 근절하고 깨끗한 지역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최광철기자 nari6422@hanmail.net< 저작권자 © 국민연합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기사입력일 : 2015-08-31 17:38]

제호 : 국민종합뉴스 / 등록번호 : 대전 아-00187 / 등록일자 : 2014.02.20 / 발행.편집인 : 이일병 / 청소년보호워원 : 최광철
주소 : 대전광역시 중구 옥계동 대종로 109 (대광빌딩) 602호 / TEL : 042-286-1002 / FAX : 042-286-4002 / Email : nari6422@hanmail.net
copyright(c) 2013 국민종합뉴스All Rights Reserved.